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25 18:51 (수)
강북삼성병원, 제4회 총동문회 심포지엄 성료
상태바
강북삼성병원, 제4회 총동문회 심포지엄 성료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1.12.01 0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균관의대 강북삼성병원(병원장 신현철)이 11월 27일 제4회 총동문회 온라인 심포지엄을 개최한 가운데 총 150여 명의 동문이 참여해 성황리에 마쳤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웹엑스 생중계 방식으로 진행된 이번 심포지엄은 강북삼성병원의 지난 발자취를 돌아보고, 코로나19 상황에 대한 의견을 공유하기 위해 마련됐다.

행사는 박창영 총동문회장의 개회사와 신현철 병원장의 축사를 시작으로, 주제발표와 토론 형식 순으로 진행됐다. 1부 세션은 이화영 총동문회 부회장이 좌장을 맡아 △강북삼성병원의 지난 발자취와 미래 발걸음(흉부외과 오태윤교수) △암과의 전쟁(휘경우리들내과 류영석원장)을 주제로 진행했다. 이어 2부 세션에서는 신호철 명예원장이 좌장을 맡아 △코로나 백신 및 치료제 개발 현황(감염내과 주은정교수) △코로나 백신 부작용과 대처 방안(서울시감염병연구센터 서해숙센터장) 등으로 의견을 나눴다.

신현철 강북삼성병원장은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총동문회 회원들과 다양한 소통의 시간을 가졌다”며 “더 나은 의료를 위해 앞으로도 강북삼성병원이 함께 고민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