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20 03:45 (금)
‘안과의 표준 만든다’
상태바
‘안과의 표준 만든다’
  • 최관식 기자
  • 승인 2022.01.03 11: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안과병원, 개원 60주년 맞아 새 비전 선포
인류의 눈 건강 증진에 기여하는 병원 될 것

1962년 개원해 국내 최대 규모의 안과전문병원으로 성장한 김안과병원(설립자 겸 이사장 김희수, 병원장 장재우)이 개원 60주년을 맞아 1월 3일 전 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망막병원 명곡홀에서 ‘뉴비전 선포식’을 가졌다.

김안과병원은 ‘안과의 표준을 만들어가는 김안과병원’을 새로운 비전으로 선포하고, 앞으로도 인류의 눈 건강 증진에 기여하는 병원이 되겠다고 다짐했다.

김안과병원은 개원 60주년을 맞아 비전과 핵심가치를 점검한 뒤 병원과 의료계의 현황에 비춰볼 때 10년 후 미래의 모습을 담은 새로운 비전을 도출할 필요가 있다고 판단했다. 이에 따라 병원의 보직자와 주요 인물에 대한 심층 인터뷰, 전 직원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김안과병원 출신 의사들에 대한 심층 인터뷰, 내원객과 국민 1천명을 대상으로 한 설문조사 등을 통해 김안과병원이 지향해야 할 목표에 대한 의견을 수렴했다.

이후 이를 바탕으로 여러 차례의 토론을 거쳐 새로운 비전을 ‘안과의 표준을 만들어가는 김안과병원(Creating the Standard in Eye Care. Kim’s Eye Hospital)’으로 확정했다. 새롭게 정한 비전은 김안과병원이 개원 이후 60년 동안 환자를 위해 모든 순간순간 최선을 다함으로써 안과분야에서 새로운 표준을 만들었다는 자부심과 앞으로도 인류의 눈 건강 증진에 기여하는 병원이 되겠다는 다짐을 담고 있다.

김안과병원은 이와 함께 새로 정한 비전을 실현하기 위한 구체적인 지침인 핵심가치를 직원들을 대상으로 한 공모를 통해 제정했다. 김안과병원의 새 핵심가치는 영문 머리글자인 KIMEYE에 맞춰 △Kind Influence(선한 영향력) △Innovation & Challenge(혁신과 도전) △Masterful Members(최상의 인재) △Expertise(전문적 지식) △You First(존중과 배려) △Ethical Management(윤리적 경영)로 정했다.

장재우 병원장은 이날 “2022년은 김안과병원이 지나온 60년을 뒤돌아보고 앞으로 나아가야 할 이정표를 세우는 중요한 한 해로 이러한 각오를 담아 비전과 핵심가치를 새롭게 정립했다”며 “환자에게 꼭 필요한 병원, 직원이 행복한 병원을 만들기 위해 함께 노력하자”고 당부했다.

김안과병원 직원들이 새로 제정한 핵심가치를 발표하고 있다.
김안과병원 직원들이 새로 제정한 핵심가치를 발표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