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06-22 15:42 (화)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 ‘리피스캔’ 출시
상태바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 ‘리피스캔’ 출시
  • 병원신문
  • 승인 2021.04.13 0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봄샘 고속·고화질 영상 촬영으로 안구건조증 진단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대표 성종현)이 최근 안구건조증 진단을 위한 마이봄샘 촬영기기 ‘리피스캔(LipiScan)’을 국내 출시했다.

리피스캔은 특허받은 DMI(Dynamic Meibomian Imaging) 기술로 눈꺼풀 내 마이봄샘에 3중 적외선을 조사 및 촬영해 마이봄샘의 손실 정도를 효과적으로 촬영할 수 있는 의료기기다. 기존의 마이봄샘 촬영기기 대비 고해상도의 이미지를 제공해 의료진과 환자가 마이봄샘 상태를 더 직관적이고 정확하게 확인할 수 있다. 크기가 작고 무게가 가벼워 휴대성 및 다용성이 우수한 것도 장점이다.

마이봄샘은 눈꺼풀 안쪽에서 기름 분비 및 눈물막 형성을 담당하는 기관으로, 마이봄샘 기능이 저하되면 눈물이 빠르게 증발하여 안구건조증을 유발한다. 전체 안구건조증의 약 86%가 마이봄샘 기능저하로 인한 증발성 안구건조증인데, 한 번 안구건조증이 생기면 치료가 쉽지 않고 질환으로 인한 불편감으로 환자 삶의 질이 낮아질 수 있어 평소 마이봄샘 관리에 관심을 가질 필요가 있다.

안구건조증을 유발하는 마이봄샘의 기능저하 여부는 ‘마이봄샘 촬영’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마이봄샘 촬영은 국내외 전문가 사이에서 안구건조증 환자 혹은 의심 환자의 진단 및 치료 계획 수립을 위한 안전하고 유효한 검사 방법으로 평가받고 있다.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의 ‘리피스캔’은 마이봄샘 촬영에서의 유효성 및 안전성을 인정받아 미국, 유럽 등 해외에서 이미 활발하게 사용되고 있으며, 이제는 국내에서도 안구건조증의 정확한 진단에 도움을 줄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 성종현 대표는 “인구 고령화로 안구건조증 불편을 겪는 이가 점차 증가하고 있어,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은 리피스캔 등 마이봄샘 촬영기기 및 리피플로우와 같은 마이봄샘 치료기기 혁신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며 “존슨앤드존슨 서지컬 비젼은 국민 눈 건강 진단 및 치료에 기여해 건강한 눈으로 사람과 세상을 연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 2020년 12월 1일 안구건조증 진단을 위한 마이봄샘 촬영(전안부 촬영)이 건강보험심사평가원으로부터 급여를 인정받으면서 국내 안구건조증 환자들이 경제적 부담을 덜고 질환을 적극적으로 관리 및 치료받을 수 있게 됐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