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8-19 17:41 (금)
국립암센터, 암 생존자 주간 캠페인 전개
상태바
국립암센터, 암 생존자 주간 캠페인 전개
  • 병원신문
  • 승인 2022.05.31 13: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암 생존자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 위해 다양한 홍보행사 열어

국립암센터(원장 서홍관) 중앙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와 권역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는 5월 30일부터 6월 3일까지 ‘2022년 암 생존자 주간 캠페인’을 온·오프라인으로 동시 개최한다.

암 생존자의 날은 미국에서 1988년 6월 5일 처음 개최돼 전 세계로 확산됐으며, 국내에서는 2019년부터 매년 6월 첫째 주에 실시하고 있다.

국립암센터는 암 생존자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 형성을 위해 전국 12개 권역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와 함께 SNS 이벤트, 공모전, 전시회 등 다양한 홍보행사와 건강강좌를 진행한다.

이번 캠페인은 ‘암 너머 건강한 일상(Living Healthy Life Beyond Cancer)’이라는 슬로건 아래 열리며 암 생존자에 대한 인식을 제고하고 암 생존자와 가족들이 암 치료 후 건강하게 일상생활과 사회로 복귀할 수 있도록 독려하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암 생존자 주간 슬기로운 건강강좌’는 서홍관 원장의 인사말을 시작으로 △암생존자의 림프부종 관리와 예방 △암 생존자의 몸, 활기차게 다시 산다는 것은 △암 재발의 두려움에서 만나는 자유 △근거 기반의 암생존자 영양관리 △알아두면 쓸모있고 도움되는 팩트체크 등의 강의로 구성됐다.

강좌는 당일 유튜브로 실시간 중계되며 암 생존자와 가족뿐만 아니라 행사에 관심 있는 누구나 온라인으로 참여할 수 있다.

서홍관 원장은 “암 환자의 5년 생존율은 70.7%에 달하고 암 유병자도 215만명에 육박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전국 13개 권역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와 함께 암 생존자와 가족들의 어려움을 파악하고 문제 해결을 위해 지속해서 노력해 함께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