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2-06 13:33 (화)
대웅제약 ‘나보타’, 사각턱 개선 임상3상 성공
상태바
대웅제약 ‘나보타’, 사각턱 개선 임상3상 성공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2.04.22 08: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 최초 성과…품목허가승인신청서(NDA) 제출
3상임상에서 교근 두께 감소 입증, 반복 투여시 효과 오히려 늘어

대웅제약(대표 전승호·이창재)은 자체 개발 보툴리눔 톡신 제제 ‘나보타’와 관련해 양성교근비대증을 적응증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에 품목허가승인신청서(NDA)를 제출했다고 4월 21일 밝혔다.

이번 제출은 양성교근비대증(사각턱) 개선이 필요한 성인 180명을 대상으로 실시한 임상3상 시험 결과를 토대로 이뤄졌다. 임상은 나보타 또는 위약을 무작위 배정에 따라 1회 투여 후 총 24주간 매 4주마다 유효성과 안전성을 평가하는 이중 눈가림 방식으로 진행됐다.

주평가변수인 투여 후 12주째 최대 교합시의 양측 교근 두께 평균 변화량에서 베이스라인 대비 20% 이상 감소함을 확인했으며, 이는 위약군에 비해 7배 이상 감소한 결과다.

베이스라인 대비 각 평가 시점별 최대 교합, 평상시 양측 교근 두께의 평균 변화량 및 평균 변화율 그리고 3차원 얼굴윤곽 분석을 통한 평상시 하안면 부피 평균 변화율, 대상자 만족도 등 모든 평가변수에서 통계적 유의성이 확인됐다. 또한 대상자 만족도에서 80% 이상이 만족했다고 응답했으며, 약물 관련한 심각한 이상 사례는 보고되지 않았다.

뿐만 아니라 대웅제약은 반복투여시의 유효성을 확인하기 위해 연장시험을 실시했으며, 반복투여 후 12주째 최대 교합시 양측 교근 두께 평균 변화량에서 1회차 투여시보다 오히려 효과가 증가함을 확인했다.

박성수 대웅제약 부사장은 “양성교근비대증 개선 적응증을 세계 최초로 추가한다면 다양한 미용 적응증을 갖춘 글로벌 No.1 보툴리눔 톡신으로 한걸음 더 다가가게 된다”며 “나보타 그리고 턱밑 지방 개선 주사제인 브이올렛과의 시너지를 통해 글로벌 메디컬 에스테틱 대표기업으로 거듭나겠다”고 말했다.

한편 대웅제약이 자체 개발한 보툴리눔 톡신 제제 나보타는 아시아 최초로 미국 FDA 승인을 얻어낸 고품질 제품으로 현재 △미간주름 △뇌졸중 후 상지근육경직 △눈가주름 △눈꺼풀 경련 등 4개 적응증을 보유하고 있다. 현재 FDA로부터 승인을 받아 경부근긴장이상과 편두통 등 임상을 진행 중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