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3-02-08 18:25 (수)
부산대병원 신임 병원장에 정성운 교수
상태바
부산대병원 신임 병원장에 정성운 교수
  • 병원신문
  • 승인 2023.01.19 09: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월 20일부터 3년 임기 시작
“중증질환 진료 강화와 필수의료체계 안정적 유지에 최선”
정성운 부산대병원장
정성운 부산대병원장

부산대병원은 흉부외과 정성운 교수가 제28대 병원장으로 임명돼 오는 1월 20일부터 2026년 1월 19일까지 3년간의 임기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정성운 신임 병원장은 지난 2019년 4월부터 지난해 3월까지 진료처장(부원장)을 수행했다. 지난해 4월부터는 병원장 공석으로 약 10개월 동안 병원장 직무대행을 맡아오다 지난 18일 교육부로부터 원장 임명을 공식 통보받았다.

정 병원장은 부산 출생으로 1988년 부산의대를 졸업하고, 동 대학에서 의학박사 학위를 받았다. 부산대병원에서 흉부외과 과장, 홍보실장, 진료처장 등 주요 보직을 역임했다.

대외활동으로는 부산대학교 의학전문대학원 대외협력실장과 흉부외과 주임교수, 대한흉부외과학회 고시위원장, 대한중재혈관외과학회 회장, 부산시의사회 부회장, 법무부 국가배상심의위원 등을 역임했다.

정 병원장은 “동남권 대표 의료기관이자 지역 거점 공공의료기관장이라는 중책을 맡아 어깨가 무겁다”며 “중증질환 진료를 강화하고, 지역의 필수의료체계가 안정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상급종합병원의 역할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이어 “부산대병원은 의료질 평가와 의료기관 인증평가에서 뛰어난 성적을 거둔 만큼 수준 높은 의료서비스가 지속적으로 유지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정성운 신임 병원장의 취임식은 2월에 열릴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