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2-05 14:04 (월)
전국 편의점에서 자가검사키트 구매 가능
상태바
전국 편의점에서 자가검사키트 구매 가능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2.07.20 12: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식약처, 편의점 4만8천여 곳 판매처 확대…9월 30일까지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오유경)는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 판매를 미니스톱, 세븐일레븐, 스토리웨이, 이마트24, 씨스페이스, CU, GS25 등 7개 편의점 체인 업체의 전국 약 4만8천여개 편의점으로 확대한다.

이번 조치에 따라 전국 4만8천여개 편의점은 9월 30일까지 한시적으로 의료기기판매업 신고 여부와 관계없이 자가검사키트 판매가 가능하다.

식약처의 이번 조치는 자가검사키트를 야간과 주말에도 보다 편리하게 구매하고, 여름 휴가철을 맞이해 휴가지 등에서도 손쉽게 자가검사키트를 구매할 수 있도록 마련된 것.

현재 국내 10개 자가검사키트 생산업체의 주간 생산가능량은 4,790만명 분으로 충분한 생산역량을 확보하고 있으며, 이번 판매처 확대 조치에 따라 신속한 유통이 시작될 예정이다.

다만 판매 개시일은 배송 상황에 따라 일부 차이가 있을 수 있는 만큼 판매 여부를 확인 후 방문할 것을 권고하고 있다. 보유현황은 세븐일레븐, CU, GS25 편의점 앱에서 재고가 있는 편의점의 위치와 재고량 등을 손쉽게 파악할 수 있다.

식약처 관계자는 “코로나19 자가검사키트의 생산, 유통현황과 온라인 가격 동향 등을 지속적으로 모니터링하고 있으며, 코로나19 확진자 수 증가로 공급에 차질이 발생하지 않도록 신속히 대응하겠다”며 “앞으로도 자가검사키트 생산업체, 판매업체 등과 유기적으로 협력해 국민이 사용하기에 충분한 양의 자가검사키트를 신속하게 공급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강조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