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7-04 10:29 (월)
원숭이두창 1명 최종 양성 확인
상태바
원숭이두창 1명 최종 양성 확인
  • 최관식 기자
  • 승인 2022.06.22 16: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질병관리청, 위기상황 ‘관심’에서 ‘주의’ 단계로 격상

질병관리청(청장 백경란)은 원숭이두창 의사환자 2명에 대한 진단검사 결과 내국인 1인이 최종 양성으로 확인됐다고 6월 22일 밝혔다.

이 환자는 독일에서 6월 21일 오후 4시경 귀국한 내국인으로, 입국 전 6월 18일 두통 증상을 시작으로, 입국 당시에는 미열(37.0℃), 인후통, 무력증(허약감), 피로 등 전신증상 및 피부병변을 보였으며, 인천공항 입국 후 본인이 질병관리청에 의심 신고해 공항 검역소와 중앙역학조사관에 의해 의사환자로 분류, 현재 인천의료원(국가지정 입원치료병상)으로 이송돼 치료 중에 있다.

방역당국은 확진자가 확인됨에 따라 이날 위기평가회의(의장 질병관리청 김헌주 차장)를 개최해 위기상황을 분석·평가한 후 위기상황을 ‘관심’에서 ‘주의’ 단계로 격상을 의결했다.

방역당국은 원숭이두창에 대해 하반기 검역관리지역을 지정하고, 특히 원숭이두창이 빈발하는 국가들에 대해서는 발열기준 강화 등을 통해 해외 유입 감시를 강화키로 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