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8-17 12:32 (수)
H+양지병원, 힐링콘서트 ‘Love the Spring’ 개최
상태바
H+양지병원, 힐링콘서트 ‘Love the Spring’ 개최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2.05.30 10: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2년간 ‘코로나19’로 중단됐던 병원 음악콘서트가 다시 돌아왔다.

에이치플러스 양지병원(이사장 김철수)은 5월 28일 본관 로비에서 입원환자와 외래 내원객을 대상으로 힐링콘서트 ‘러브 더 스프링(Love the Spring)’을 개최했다.

이번 힐링콘서트에는 국내 유명 캐쥬얼클래식 연주단 ‘앙상블 아랑’이 아름다운 성악과 신나는 가요 공연을 선보이며 따뜻한 봄날을 비추었다.

병원 관계자는 “아직 방심할 수는 없지만 코로나 확진자 감소 추이가 이어지는 등 감염 상황이 많이 호전되어 그동안 중단된 병원 내 이벤트를 방역 수칙을 강화하면서 적극 개최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김철수 이사장은 “2년만에 돌아온 본원 힐링콘서트는 환자 마음을 음악으로 치유하고 사랑과 믿음으로 환자와 함께하는 즐거운 병원을 만들자는 취지로 기획되어 2014년 5월부터 현재까지 8년 동안 100회가 넘는 공연으로 많은 환자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해 왔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