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6-29 09:47 (수)
의협, 전문가단체로서의 사회적 책무 다하는데 ‘진심’
상태바
의협, 전문가단체로서의 사회적 책무 다하는데 ‘진심’
  • 병원신문
  • 승인 2022.05.18 0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성남 안나의 집 방문해 따뜻한 도시락으로 온정 전달
“선한 영향력 끼쳐 신뢰받는 의사상 확립해나갈 것”

대한의사협회(회장 이필수)가 5월 17일 경기 성남시 사회복지법인 안나의 집(대표 김하종 신부)에서 노숙인 등 어려운 이웃을 대상으로 무료급식 봉사활동을 실시, 따뜻한 마음을 전했다.

이날 행사는 사랑의열매를 통해 후원받은 국회 코로나19 기부금을 바탕으로 진행된 ‘코로나19 극복을 위한 소외계층 지원사업’의 1차 활동이다.

안나의 집는 1998년에 설립돼 IMF 이후 급격하게 발생한 노숙인에 대한 사회적 인식 변화를 위해 앞장서고 있으며 결식이 우려되는 취약계층 노숙인 및 홀몸노인들을 위해 노숙인 급식소를 30년째 운영 중이다.

윤석완 의협 전 부회장 등 임직원이 참여해 소외계층 750명에게 정성스럽게 준비한 도시락을 전하고, 성남 안나의 집에는 750만원 상당의 기증품을 전달했다.

윤 전 부회장은 “오늘 이 자리는 국회 코로나19 기부금을 바탕으로 소외된 이웃들에게 나눔과 사랑을 실천하고자 마련된 것”이라며 “의사들이 의료현장뿐만 아니라 사회의 그늘진 곳을 찾아가는 데 솔선수범해야 한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의협은 우리 사회에 선한 영향력을 끼치는 전문가단체로서 신뢰받는 의사상을 확립해나가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의협은 사회적 약자를 돕기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활발히 이어가고 있다.

지난해 연말부터 원각사노인무료급식소, 아동복지시설 등을 방문해 나눔을 실천하고 후원물품을 전달했으며 무료급식 봉사활동은 물론 전쟁 중인 우크라이나와 강원도‧경상북도 산불피해지역에 성금을 모아 전달하는 등 도움이 필요한 곳에서 전문가단체로서의 사회적 책무를 다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