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1-27 06:48 (일)
[신간]디지털 치의학 영문판
상태바
[신간]디지털 치의학 영문판
  • 최관식 기자
  • 승인 2022.05.09 1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동경희대병원 이성복 교수 참여, 디지털 기술 사용 위한 필수 입문서

강동경희대학교치과병원 생체재료보철과 이성복 교수가 집필에 참여한 영문서적 ‘디지털 치의학 : 단계별 가이드 및 사례 아틀라스(Digital Dentistry: A Step-by-Step Guide and Case Atlas)’가 최근 발간됐다. 이 책은 치의학에서 디지털 기술을 사용하기 위한 필수 입문서다.

총 11장으로 구성된 이 책은 치의학 분야에서 진단 및 치료계획 수립, 치과의 각 전문 진료과에서 치료 방법을 실행하기 위한 ‘디지털 리소스’ 사용에 대한 기본 정보를 제공한다. 치의학 분야에서 디지털 기술을 사용하는 모든 절차 및 이면에 대한 과학을 포함하고 있다. 모든 치과 전문 분야에서 이러한 신기술 사용을 위한 임상 단계별 지침을 제시하고 있어 치과보철학, 수복치의학, 구강내과, 치과교정학, 구강악안면외과 및 공중보건에 이르기까지 광범위한 영역에 대해 공부할 수 있다.

주요 구성은 첫째, 최신 기본 디지털 이미지화 및 CAD-CAM 절차에 대한 가이드로, 가장 인기 있는 시스템 및 소프트웨어 프로그램을 중점적으로 설명한다. 둘째, 진단 및 치료 계획에서 실행 및 후속 조치에 이르기까지 디지털 치과로 처리된 다학제 사례 소개하며 셋째, 각 범주의 디지털 치의학 사용에 대한 과학적 근거의 평가하고 있다. 넷째, 모든 관련 시나리오에서 디지털 방법론의 사용을 지원하는 임상 사례의 프레젠테이션을 설명하고 다섯째, 구강보건, 예방치과, 치의학 교육에서 디지털 치의학의 역할을 집중적으로 살펴본다.

총 18명이 공동저자로 참여한 이 책에서 이성복 교수는 제11장 ‘Top-Down/ Restoration-Driven Implant Treatment with Digital Workflow’에 대해 기술했다. 2016년 한국 최초로 이성복 교수가 강동경희치대병원에 설비한 디지털 장비와 디지털 워크플로우에 대해 소개하고, 특히 그가 주창한 ‘하향식 치과임플란트-보철 치료계획(Top-Down Concept in Dentistry, 2004)’에 근거한 장기 관찰 임상 증례들을 사진자료들과 함께 상세하게 설명하고 있다.

이성복 교수는 “이번 서적은 치과의사는 물론 치과 기공사, 치과 위생사, 치과대학 학생 등 모든 치의학 관계자들에게 유익한 정보를 제공할 것”이라면서 “특히 치과의사가 최신의 기술로 자신의 진료 방식을 간소화하고 업데이트할 수 있도록 도와줄 것”이라고 설명했다. 

<와일리-블랙웰 Wiley-Blackwell·400쪽·210달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