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10-05 10:08 (수)
[동정] 갑상선학회 '우수포스터상' 수상
상태바
[동정] 갑상선학회 '우수포스터상' 수상
  • 병원신문
  • 승인 2022.03.30 14: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김훈엽, 박다원 고려대 안암병원 유방내분비외과 교수
사진 왼쪽부터 김훈엽, 박다원 교수
사진 왼쪽부터 김훈엽, 박다원 교수

김훈엽, 박다원 고려대학교 안암병원 유방내분비외과 교수가 최근 부산 BPEX에서 개최된 2022 대한 갑상선학회 춘계학술대회에서 '우수포스터상'을 수상했다.

김훈엽 교수와 박다원 교수는 최신 지혈기구 활용시 되돌이 후두신경기능 보존의 안전성 평가를 진행한 연구를 통해 이번 수상의 주인공이 됐다.

갑상선 수술의 가장 흔한 후유증 중 하나인 쉰목소리는 환자의 삶의 질을 크게 좌우하는 중요한 요소다.

이번 연구는 후두신경보존으로 후유증 방지에 탁월한 경구로봇갑상선수술에 최신 지혈기구의 활용성을 확인한 연구로서 고려대학교 의과대학 본과 4학년 심화실습 이후 학생연구활동 프로그램의 일환으로 이승훈, 주영신 학생이 함께 참여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