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9-30 19:43 (금)
2022년도 신규 전문의 2914명…최종 합격률 97.4%
상태바
2022년도 신규 전문의 2914명…최종 합격률 97.4%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2.02.21 15: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외과·산부인과·신경외과 등 합격률 100%…가정의학과 94.14%로 최저

2022년도 신규 전문의가 2914명 배출됐다.

대한의학회(회장 정지태)는 제65차 전문의 자격시험 최종 합격자 현황을 2월 21일 발표했다.

전체 응시자 2991명 중 1차 시험에 합격한 2921명이 2차 시험에 응시해 2914명이 합격했는데, 총 응시자 대비 최종합격률은 97.42%다.

응시자 전원이 합격한 과는 14개로 △외과 △산부인과 △신경외과 △흉부외과 △성형외과 △안과 △피부과 △비뇨의학과 △방사선종양학과△진단검사의학과 △병리과 △예방의학과 △직업환경의학과 △핵의학과 등이다.

이번 전문의시험 최종 합격률이 가장 낮은 과는 가정의학과로 94.14%를 기록했다.

이어 △내과 94.38% △이비인후과 94.59% △정형외과 96.63% △영상의학과 96.94% △신경과 97.40% △마취통증의학과 97.64% △재활의학과 97.97% △응급의학과 98.70% △정신건강의학과 99.21% △소아청소년과 99.50% 순이다.

한편, 2차 시험만 놓고 봤을 때 불합격자는 총 29명(결시 제외)으로 내과가 17명으로 가장 많고 가정의학과 6명, 영상의학과 2명, 정신건강의학과·정형외과·이비인후과·신경과 각각 1명씩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