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20 10:28 (금)
경북의사회, 2022년 신년인사회 성료
상태바
경북의사회, 2022년 신년인사회 성료
  • 병원신문
  • 승인 2022.01.19 09: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희망찬 새 출발 다짐…‘행복한 의사회 만들기’ 약속

경상북도의사회(회장 이우석)는 1월 13일 경북의사회관 대회의실에서 임인년을 맞아 코로나19를 극복하고 희망찬 새 출발을 하기 위한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

이날 행사에는 이우석 회장을 비롯한 임원진과 대의원회 장유석 의장, 대한의사협회 의료배상공제조합 대의원회 김재왕 의장, 동국대학교 의과대학 이관 학장 등이 참석했다.

경북의사회는 2022년 본회 주요 사업계획에 따른 일정 수립과 창립기념식 및 정기대의원총회 준비 등에 대한 논의를 진행했으며, 코로나19 오미크론 대유행 대비 대책 마련을 위해 경상북도 보건당국과 의견 교환을 하기로 의결했다.

이우석 회장은 신년사를 통해 “마주 잡고 마음을 전할 수 있는 손의 온기가 그리운 격변의 시간이 오늘도 지나고 있다”며 “2022년 새해에는 코로나19를 극복하고 자주 소통하고 만나는 의사회가 되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회장은 이어 “무엇보다 경북의사회 회원들을 비롯한 가족 모두가 건강해야 우리 곁의 환자를 돌볼 수 있다”며 “행복한 의사회가 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협조 부탁한다”고 덧붙였다.

장유석 의장도 “어떤 일이든 강한 의지를 갖고 전력을 다하면 쇠와 돌도 뚫을 수 있다는 금석위개라는 사자성어가 있다”며 “올 한해도 우리 회원 모두 한마음 한뜻으로 단합해 앞으로 나아간다면, 진료실에서 편안하게 최선을 다할 수 있는 의료환경이 올 것”이라고 언급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