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20 10:00 (금)
식약처, 특수시험검정동 증축 기공식 개최
상태바
식약처, 특수시험검정동 증축 기공식 개최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2.01.19 09: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감염병 대응을 위한 국가출하승인 역량 강화

식품의약품안전처(처장 김강립)는 코로나19와 같은 새로운 감염병 대유행에 대비하기 위한 특수시험검정동을 증축하며 1월 18일 기공식을 개최했다.

이번에 증축하는 특수시험검정동에는 △코로나19 바이러스 등 고위험병원체를 취급하는 생물안전3등급(BL3) 실험실 △보관온도별로 백신을 보관할 수 있는 검정시료 보관실(상온, 4℃, -20℃, -70℃ 등) △신기술(플랫폼)이 적용된 백신을 검정하기 위한 유전자 기기분석실 △백신의 무균 확인을 위한 무균실험실 등을 갖출 예정이다.

특히 이번 증축으로 생물안전3등급(BL3) 실험실이 추가돼 감염병 관련 시험을 더욱 원활하게 수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생물안전3등급(BL3) 실험실은 생물학적 위험성이 높은 고위험병원체를 취급하는 실험으로부터 사람과 환경을 보호하기 위해 생물안전 장비와 물리적 밀폐 시설의 조합으로 이루어진 음압 실험실이다.

총사업비 143억원이 투입되는 특수시험검정동은 연면적 2,974㎡ 지상 3층 규모이며, 2023년 5월 준공을 목표로 공사가 진행된다.

김강립 식약처장은 “특수시험검정동 증축으로 국가출하승인 역량이 강화돼 백신의 안전성·효과성·품질을 더욱 철저하게 검증할 수 있게 됐다”며 ”앞으로 새로운 신종감염병 대유행이 발생하더라도 품질이 검증된 백신을 더욱 신속하게 공급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