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1-20 14:26 (목)
충북대 학생들 충북대병원에 헌혈증서 기증
상태바
충북대 학생들 충북대병원에 헌혈증서 기증
  • 병원신문
  • 승인 2022.01.05 0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생물학과 학생 일동 헌혈증 200장 병원에 전달

충북대학교병원(병원장 최영석)은 1월 4일 충북대학교 미생물학과 학생들이 병원을 찾아 헌혈증서 200장을 전달했다고 밝혔다.

미생물학과 학생들은 같은 과 이찬희 교수의 제안으로 무려 12년 동안 헌혈에 동참해 어느새 600여 장의 헌혈증서를 모았다. 헌혈증서 중 일부는 소아암환우와 필요한 학생들에게 전달하고 나머지 200장을 충북대학교병원에 기증한 것.

이날 전달식에는 미생물학과 3회 졸업생인 충북대학교 예방의학과 김용대 교수가 참석해 후배들의 선행을 격려했다.

미생물학과 학생회장 박건후 학생은 “우리 지역에서 중증환자 치료를 전담하고 있는 모교 대학병원에 헌혈증서를 기증하는 게 가장 의미 있는 일이라고 생각했다”며 “치료받고 있는 중증환자들에게 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소감을 전했다.

최영석 충북대병원장은 “코로나19로 혈액수급에 비상이 걸렸는데 학생들이 그동안 모아왔던 헌혈증서를 보내줘서 큰 도움이 됐다”며 “기증받은 헌혈증서는 수혈이 필요한 환자들을 위해 소중히 사용하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