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2-05-25 18:51 (수)
펜믹스, 무균주사제 유럽시장 진출로 새로운 도약
상태바
펜믹스, 무균주사제 유럽시장 진출로 새로운 도약
  • 박해성 기자
  • 승인 2021.11.30 13: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조·품질 시스템 우수성 입증…글로벌 시장 진출 확대

㈜펜믹스는 최근 유럽 파트너사의 두 번째 실사를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2022년 상반기 EMA실사를 앞두고 있다고 11월 30일 밝혔다.

이는 컨설팅 없이 펜믹스 자력으로 유럽시장에 진출하자는 목표 아래 TFT를 구성하고, GMP 업그레이드 노력을 지속한 결과로 EU GMP 수준에 도달했음을 입증해주는 결과라는 점에서 의의가 있다.

2002년 설립된 의약품 전문 CMO(Contract Manufacturing Organization)/CDMO(Contract Development Manufacturing Organization) 기업인 펜믹스는 20년간 국내 및 일본 상위 제약사들의 파트너로써 무균주사제와 페니실린을 공급하며 명실공히 최고, 최대 수준의 의약품 제조사로 인정받아 왔다.

탄탄한 제조 역량을 기반으로 생산시설의 우수성을 국제적으로 인정받는 동시에 유럽시장 진출이라는 새로운 도약의 결실을 눈앞에 두고 있다. 또한 유럽 진출에 이어 2023년 US FDA실사를 앞두고 있으며 미국 시장 진출을 준비하고 있다. 이미 국내외 신약개발 업체와 선진시장 진출을 위한 공동개발 파이프라인을 구축했으며, 5년 이내 수출 3천억원 달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펜믹스 관계자는 “지난 수십 년간 한국 제약사에 있어 유럽과 미국 시장의 진출은 그저 꿈만 같은 이야기로, 실제 허가를 승인받더라도 괄목할만한 수출성과를 거두는 일은 매우 드물었다”며 “하지만 펜믹스는 EMA실사를 시작으로 유럽 내 20개국에 공급계약체결을 앞두고 있으며 CMO/CDMO기업으로써 위탁 고객의 범위가 유럽까지 확대를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아울러 “펜믹스의 최종 목표는 완제 의약품 CMO/CDMO기업으로써 글로벌시장에 필수 파트너가 되는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