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12-09 00:33 (목)
국립암센터, ‘리본포럼’으로 암 환자 사회복귀 지원 나서
상태바
국립암센터, ‘리본포럼’으로 암 환자 사회복귀 지원 나서
  • 정윤식 기자
  • 승인 2021.10.22 15: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1년도 제2차 행사 개최…지역사회 시스템 구축 방안 논의

국립암센터(원장 서홍관)는 10월 21일 암환자 사회복귀 지원 및 돌봄서비스 개발에 대한 논의를 위해 온라인 방식으로 ‘2021년도 제2차 리본포럼’을 개최했다.

리본 포럼은 암환자 및 관련 분야 전문가들이 참여하는 교류의 장이자 해결책을 모색하는 자리다.

암환자의 사회복귀를 지원하고 삶의 질을 개선할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지역사회 암환자 돌봄 서비스 활성화를 위해 마련됐다.

1부에서는 국립암센터 강현귀 공공보건의료사업단장을 좌장으로 중앙암생존자통합지지센터에서 ‘지역사회 기반 암환자 지원 해외사례 소개 및 시사점’을 주제로 발표했다.

아울러 ‘지역사회 연계 돌봄분야 리빙랩 추진 현황 및 방향’, ‘한국 시니어 리빙랩 운영 사례 및 시사점’ 등의 주제발표도 이어졌다.

이후 진행된 패널토의에는 △고양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정은주 사무국장 △고양산업진흥원 혁신창업팀 김민수 팀장 △살림의료복지사회적협동조합 문현주 상무이사 △나우사회혁신랩 서정주 이사 △퀄트마을협동조합 김은주 이사장 △사회적협동조합다시시작 안연원 이사장 △국립암센터 공공의료사업팀 이광미 팀장이 참여했다.

이들은 지역사회 연계 암환자 사회복귀 지원 시스템 구축 방안에 대한 열띤 논의를 펼쳤다.

서홍관 원장은 “암환자와 가족들이 직면한 현실적인 문제에 진정으로 공감하고 암환자들이 치료 후 지역사회와 직업에 복귀해 건강한 삶을 유지할 수 있도록 통합적인 방안을 꾸준히 찾고 실천하겠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이번 리본포럼을 통해 암환자와 각 분야의 전문가가 모여 사회복귀를 위한 다양한 방안들을 논의하고 발전시킬 수 있는 소중한 장이 됐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