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1-06-22 15:42 (화)
보령바이오파마, 국내 제조 A형간염백신주 출시
상태바
보령바이오파마, 국내 제조 A형간염백신주 출시
  • 병원신문
  • 승인 2021.03.03 10: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령바이오파마(대표 김기철)는 국내 최초로 한국인을 대상으로 임상을 진행한 ‘보령 A형간염백신주’를 출시했다고 3월 3일 밝혔다.

보령바이오파마는 출시 전날인 2일 BR센터 차성호 센터장과 가천대길병원 조혜경 교수의 진행으로 ‘A형간염백신 론칭 심포지엄’을 개최해 임상시험 결과와 A형 간염 현황 등에 대해 설명했다.

A형간염백신은 지난 2015년 국가예방접종(NIP)으로 전환됐지만 수입 완제품 3종만 공급되어 왔으며, 국내 제품은 없었다. 보령바이오파마는 수급 불안정을 해소하기 위해 지난 2012년 세포배양 방식의 A형간염백신 개발에 착수, 최초로 한국인을 대상으로 임상을 진행해 지난해 12월 식약처로부터 품목허가를 받았다.

임상시험은 2017년부터 만 12~23개월, 만 16세 이상으로 나눠 각각 24개월, 16개월간 진행했으며, 6~12개월 간격의 총 2회 접종에서 모두 대조군 대비 면역원성의 비열등성과 안전성을 입증했다. 특히 소아 대상 임상시험에서는 2차 접종 후 1개월째 시험군의 항체가는 대조군 대비 약 3.5배 이상 높아 매우 우수한 면역원성을 형성했음을 확인했다.

보령바이오파마 마케팅본부 장홍두 상무는 “한국인을 대상으로 임상을 진행하고 진천 최신 플랜트를 통해 국내 제조하는 최초의 A형간염백신이라는데 의의가 있다”며 “앞으로도 우수한 연구개발 능력과 탄탄한 기술력을 바탕으로 백신 수급 안정과 질병 예방에 기여하겠다”고 밝혔다.

A형 간염은 간염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며, 감염되면 고열, 구토, 황달 등의 증상이 나타난다. 국내에서는 20~40대 연령층에서 많이 발생하고 있고 특히 만성 간 질환 보유자가 감염되면 심각한 상황으로 발전할 수 있어 국가에서 백신 접종을 권고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