병원과 병원인의 병원신문 최종편집2023-02-07 03:13 (화)
한 가족이라는 마음가짐으로
상태바
한 가족이라는 마음가짐으로
  • 한봉규
  • 승인 2006.01.19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북삼성병원 핵의학과 홍유석 씨
"고객만족과 고객감동을 실현하는 것이 쉽지는 않지만 늘 고객들이 병원 이용에 있어서 조금의 불편불만 사항도 없도록 고객서비스 향상에 만전을 기하는 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습니다." 강북삼성병원(원장 한원곤 서울시 종로구 평동 108) 핵의학과 홍유석(34)씨.

"환자와 보호자를 비롯한 내원객 모두가 바로 우리 병원의 주인, 우리병원의 가족이라는 변함 없는 자세로 일하려고 노력하지요. 그런 의미에서 고객 한 분 한 분의 중요성에 대해서는 아무리 강조해도 지나침이 없듯이 저 자신도 고객 모시기에 모든 정성을 다 기울이도록 노력하겠습니다."

방사성의약품을 이용하여 진단 및 치료를 목적으로 하는 핵의학과에 근무하면서 친절 서비스에 대해 나름대로 많은 것을 생각해 보기도 한다는 그는 "무엇보다도 고객들이 쉽게 이해 할 수 있도록 철저한 안내와 안락한 마음으로 진료를 받고 가실 수 있는 분위기를 만들어 주는 것이 중요한 것 같다"며"고객들의 눈 높이에 맞는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 할 수 있도록 핵의학과 모든 직원들은 최선을 다 할 것"임을 다시 한번 굳은 마음으로 강조.

평소 여성(?)과 같은 부드럽고 조용한 분위기의 말솜씨와 철저한 안내로 원내 직원은 물론 고객들로부터 많은 격려와 칭찬을 받고 있다는 그는 앞으로 특별한 계획은 없지만 병원 생활의 충실함을 통해 환자들에게 작은 도움을 주고 푼 것이 병원인으로서의 소박한 소망이라며 올해는 좋은 배우자를 만나 멋있는 데이트를 즐겨보는 것이 또 다른 바람. 수영, 마라톤이 취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